콘텐츠바로가기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친구들의 각양각색 클럽룩…"멋있다 진짜"

입력 2015-12-16 21:57:35 | 수정 2015-12-16 21:57:35
글자축소 글자확대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사진=jtbc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사진=jtbc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제공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친구들이 독일판 클럽룩을 선보였다.

16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에서 다니엘 린데만의 고향 독일을 찾은 다니엘과 친구들이 유럽에서 가장 유명한 베를린의 클럽을 방문했다.

베를린은 유럽의 다양한 국가에서 클럽 원정 여행을 올 정도로 인기가 있는 도시 중 하나. 세계적으로 유명한 베를린의 클럽을 방문하기로 한 친구들은 낮과 다른 베를린의 또 다른 모습을 보기 위한 준비에 나섰다.

특히 세계적으로 유명한 베를린의 클럽을 방문하기로 한 친구들은 낮과 다른 베를린의 또 다른 모습을 보기 위한 준비에 나섰다. 다니엘은 “베를린 클럽은 복장 규제가 엄격하기로 소문 나있다. 복장 때문에 입장을 거부당한 경우도 많이 있으니 구두를 신고 가야 한다”라며, 친구들에게 클럽 패션 팁을 전수했다.

맏형 유세윤은 여행 내내 민낯으로 거리를 활보 했지만 클럽 입장을 위해 처음으로 메이크업을 했고, 미카엘은 파격적인 가죽바지로 친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알베르토와 장위안은 데칼코마니 패션을 선보이며 각양각색의 클럽 룩을 선보였다.

클럽 거리에 도착한 친구들은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장위안은 “어떤 표정을 지어야 하느냐, 어떤 말을 해야 하느냐”라고 물으며, 입장을 앞두고 어쩔 줄 몰라 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친구들이 보낸 베를린의 밤은 16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