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투3' 최현석, 딸이 셰프 된다면? "결사반대"…팔불출 딸바보 인증

입력 2015-12-18 13:49:13 | 수정 2015-12-18 13:49: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현석 / KBS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최현석 / KBS 제공


최현석

셰프 최현석이 팔불출 딸 바보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17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는 '아내에게 잡혀야 사는 남편' 군단 김승우-장항준-최현석-김일중이 출연해 거침없는 유부남 토크가 공개됐다.

최현석은 트레이드마크인 ‘허세 셰프’의 모습과는 사뭇 다른 팔불출 딸 바보의 면모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최현석은 슬하에 미모의 두 딸을 둔 딸 부자 아빠.

이날 최현석은 자신의 딸은 셰프를 해선 안 된다고 단언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주방 남자들 속에 우리 딸이 섞여 있을 것을 생각하면 열이 오른다”며 남다른 반대 사유를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최현석은 딸의 결혼 플랜까지 구상하며 못 말리는 딸 바보 행각으로 모두의 원성을 샀다. 그는 “내 딸은 쉰 넷 정도에 결혼했으면 좋겠다”면서 “가급적 요리사 남편은 좋지 않다”고 마지막까지 철벽을 쳐 주변 모두가 혀를 내두르게 만들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