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부산 추격전, "실제 형사들과 대결"

입력 2015-12-19 16:24:44 | 수정 2015-12-19 16:24:44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mbc/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mbc/무한도전



'무한도전'이 부산에서 추격전을 펼친다.

19일 오후 방송하는 MBC '무한도전'에서는 익숙한 배경인 서울을 벗어나 부산을 배경으로 한 추격전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추격전을 위해 '무한도전' 제작진과 부산 경찰은 약 1년 전부터 시기를 조율해왔다는 소식도 전해졌다.

실제 형사에게 쫓긴다는 심리적 압박감과 더불어 낯선 곳에서의 게임에 더욱 긴장할 수밖에 없었던 '무한도전' 멤버들과 제한된 정보로만 '무한도전' 멤버들을 잡아야하는 형사들의 대결이 기대감을 높인다.

특히 이번 '무한도전' 추격전에는 특별 휴가를 얻어 특수수사대를 결성한 형사들이 SNS 제보를 수사에 적극 활용, 어느 때보다 긴장감 넘치는 추격전을 만들어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무한도전' 제작진 측은 "'무도 공개수배'는 전례 없었던 무한도전 멤버들과 실제 형사들 간의 박진감 넘치는 대결과 항구 도시 부산의 이색적인 풍경이 어우러져 더욱 풍성한 재미를 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