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북 익산서 규모 3.5 지진 발생 "창문 흔들릴 정도"…피해 상황은?

입력 2015-12-22 05:29:47 | 수정 2015-12-22 10:08:23
글자축소 글자확대
전북 익산 지진 / 사진 = 연합뉴스TV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전북 익산 지진 / 사진 = 연합뉴스TV 방송 캡처


전북 익산 지진

22일 오전 4시30분께 전북 익산시 북쪽 8㎞ 지점에서 규모 3.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전주기상지청이 밝혔다.

대전지역에서는 10여초 이상 지진파가 감지됐고 30층 규모의 고층 건물에서는 흔들림 현상이 나타났다.

익산지역 주민 이모(58)씨는 "집 창문이 흔들릴 정도로 강한 진동을 느꼈다"고 전했다.

리히터 3.0~3.9규모의 지진은 실내에서 진동을 느낄 수 있으며 정지한 차는 약간 흔들리는 정도다.

전주기상지청은 "최근 전북에 있었던 지진 중 규모가 큰 편"이라며 "내륙에서 일어난 지진으로는 규모가 크지만 피해가 있을 정도는 아니다"고 말했다.

전북소방본부도 "현재 100여건의 지진 감지 신고가 들어 왔지만, 인명 피해나 재산 피해 신고는 없다"고 밝혔다.

기상청과 재난당국은 지진의 형태와 피해 상황 등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