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유진 '아이가 다섯' 출연, 뱅용맘의 안방극장 정복기

입력 2015-12-22 13:36:30 | 수정 2015-12-22 13:36:30
글자축소 글자확대
소유진 아이가 다섯 소유진 아이가 다섯기사 이미지 보기

소유진 아이가 다섯 소유진 아이가 다섯


소유진 아이가 다섯

배우 소유진이 '아이가 다섯'을 통해 컴백한다.

지난 21일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아이가 다섯' 제작진은 "소유진이 여주인공인 아이 셋의 당찬 싱글맘 '안미정' 역에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이로써 소유진은 지난 2014년 종영한 KBS '예쁜남자' 이후 2년 만에 안방극장을 찾게 된다.

'아이가 다섯'은 싱글맘과 싱글대디가 인생의 두 번째 사랑을 만나게 되면서 가족들과의 갈등과 화해, 사랑을 통해 진정한 행복을 찾아가는 명랑 코믹 가족극이다.

소유진은 극중 세 아이를 키우는 당찬 싱글맘이자 의류회사 마케팅팀에 재직중인 워킹맘 안미정 역을 맡는다.

소유진은 "두 아이의 엄마가 되고 만나게 된 대본 속 싱글맘 안미정은 안쓰럽기도 하고 또 너무나 대견했다"며 "밝고 건강하게 일과 사랑을 병행하며 가족 행복을 지키려 열심히 사는 그녀 모습을 통해 시청자분들께서도 흐뭇하고 긍정적인 기운을 받으실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연기 보여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