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듣기 싫은 평가? 안 본 눈 삽니다" 웃음

입력 2015-12-22 19:28:37 | 수정 2015-12-22 19:28: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치즈인더트랩 치즈인더트랩/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치즈인더트랩 치즈인더트랩/사진=한경DB


치즈인더트랩

'치즈인더트랩' 주연배우 박해진이 원작이 있는 드라마에 대한 부담감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22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치즈인더트랩' 제작발표회에는 박해진과 김고은, 서강준, 이성경이 참석했다.

이날 박해진은 "웹툰 원작이 워낙 사랑을 많이 받았던 작품이라 어떻게 표현해야 하나 고민이 많았다"라며 "하지만 원작을 그대로 실사화 할 수는 없다고 본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박해진은 "듣고 싶지 않은 평가는 '웹툰 안 본 눈 삽니다, 웹툰만 볼 걸'하는 말이다"라며 "원작 웹툰을 망치지 않게 배우와 스태프 모두 정말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 많은 기대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치즈 인 더 트랩'은 달콤한 미소 뒤 위험한 본성을 숨긴 완벽 스펙남 유정(박해진)과 그의 본모습을 유일하게 꿰뚫어본 여대생 홍설(김고은)의 로맨스릴러다. 오는 2016년 1월 4일에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