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육룡이 나르샤' 박혁권, 길선미로 재등장…이방지·무휼과 팽팽한 대립

입력 2015-12-22 22:27:34 | 수정 2015-12-22 22:27:34
글자축소 글자확대
육룡이 나르샤 육룡이 나르샤/사진=sbs '육룡이 나르샤'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육룡이 나르샤 육룡이 나르샤/사진=sbs '육룡이 나르샤' 방송캡쳐


육룡이 나르샤

'육룡이 나르샤'에서 폭풍인기를 경험했던 박혁권이 길선미로 재등장했다.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서 박혁권이 길선미 역으로 다시 모습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극중 길태미(박혁권 분)가 죽은 후 시청자들에게 큰 아쉬움을 안겨주었던 박혁권이 길태미의 쌍둥이인 길선미 역으로 다시 등장했다.

전설의 무사 길선미가 이방지, 무휼과 겨루는 장면이 전파를 타면서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길선미는 화려한 무술 실력을 뽐내며 진정한 검객의 모습을 선보였고, 길태미 때와는 180도 다른 분위기로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심어주었다.

한편 박혁권이 길태미에 이어 길선미 역으로 재활약하게 될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