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명지대 한채영' 보라 vs '리얼' 한채영, 누가 더 예쁜가 물어보니…'반전 대답'

입력 2015-12-23 14:31:23 | 수정 2015-12-23 14:31:23
글자축소 글자확대
화장대를 부탁해 한채영 보라기사 이미지 보기

화장대를 부탁해 한채영 보라


화장대를 부탁해 한채영 보라

배우 한채영과 '명지대 한채영' 보라가 드디어 한 자리에서 미모 대결을 펼쳤다.

한채영과 보라, 최희는 23일 서울 광화문 씨네큐브에서 진행된 FashionN '화장대를 부탁해'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세 사람은 이 프로그램의 공동 MC로 여성들의 뷰티 궁금증을 시원하게 알려줄 계획이다.

진행을 맡은 김일중이 "보라는 씨스타 데뷔 초부터 '한채영 닮은꼴'로 유명세를 탔다. 별명이 '명지대 한채영"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한채영은 이에 대해 "보라가 더 예쁘다"라면서 "우연히 녹화를 하다가 보니까 은근히 닮은거다. 셀카를 찍어 SNS에 올렸는데, 은근히 자매같은 부분들이 있더라. 웃을때"라고 인정했다.

보라는 한채영에게 "감사합니다 언니, 사랑해요"라며 몸둘바를 몰라했다.

그는 '명지대 한채영'이라는 수식어에 대해 "언니가 훨씬 예쁘신데, 어디 감히 제가..."라면서도 "기분은 좋다"라고 웃음을 멈추지 않았다.

'화장대를 부탁해'는 대한민국 최고 뷰티마스터들이 스타의 화장대를 통해 대결을 펼치는 뷰티 배틀 프로그램이다.

스타가 실제로 사용하는 화장대의 뷰티 제품을 활용해 20분의 시간 동안 메이크업과 헤어를 완성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스타의 셀프카메라를 통해 스타가 전하는 뷰티 팁과 트렌드 정보까지 만날 수 있는 토탈 뷰티 프로그램이다. 24일 9시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