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가맨 강성, 이혼 루머 진화 나섰다…"걸그룹과 바람? 가당치도 않다"

입력 2015-12-23 16:25:12 | 수정 2015-12-23 16:25:12
글자축소 글자확대
슈가맨 강성 이혼 루머 해명기사 이미지 보기

슈가맨 강성 이혼 루머 해명


강성 이혼 루머

배우 강성이 이혼에 관한 확인되지 않은 루머에 대해 해명 했다.

강성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강성입니다. 우선 갑작스러운 많은 관심 감사드리구요. 몇 가지 말도 안 되는 말들이 돌아 제가 직접 글을 올리게 되었네요^^”라고 글을 게재했다.

강성은 “이런 글을 올리는 것도 사실은 웃길 수도 있지만 혹시 오해하시고 잘못 알고 계시는 몇몇 분들을 위해 가슴 아픈 이야기를 다시 꺼내게 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선 ‘이현지’라는 분께 죄송하게도 누군지도 저는 모르고 있구요^^..바람이나 그런 말은 전처도 글을 올렸지만 둘 다 가당치도 않은 말이라 설명할 생각도 못했었네요"라고 털어놨다.

또 강성은 “말 그대로 저희는 서로 장기간의 대화와 합의 끝에 이혼이라는 결정을 하게 된 것이고 거기에 대해 그 어떤 서로간의 법적 도덕적 잘못도 하지 않았습니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이번 관심이 워낙 갑작스러운 것이라 여러 말들이 나오고 있는것 같은데..심해지면 조치를 취하게 될 것 같기도 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강성은 지난 22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은 크리스마스 특집에서 슈가맨으로 소환돼 '야인시대'의 OST '야인'을 열창했다.

방송 직후 강성은 온라인 포털사이트 검색어 1위를 차지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이에 한 대형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걸그룹 출신 20대 후반의 여성과 자신의 남편이 불륜을 저질렀고, 이 여성의 이혼 종영으로 가정이 깨졌다”는 폭로글이 올라왔다. 이에 일부 네티즌들은 강성과 이슬비의 이야기라고 주장한 것.

강성은 VJ 출신 방송인 이슬비와 2011년 결혼했다. 이듬해 5월 득남했으나 2015년 성격 차이로 인해 이혼 소식을 알렸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