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쇼' 찬열 "누나 항상 예뻐…방송국 아나운서" 누나바보 인증

입력 2015-12-24 12:07:24 | 수정 2015-12-24 17:03:44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쇼 찬열 라디오쇼 찬열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쇼 찬열 라디오쇼 찬열


라디오쇼 찬열

그룹 엑소의 멤버 찬열이 누나 박유라 아나운서에 대해 언급했다.

찬열은 24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코너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찬열은 형제관계를 묻자 "누나가 한 명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27세이고, 현재 부산의 한 방송국 아나운서로 활동 중이다"라며 "나는 우리 누나라서 항상 예쁘다고 한다"고 답했다.

박명수는 "남매가 인물이 다 좋은 것 같다"고 말했고, 찬열은 "부모님의 좋은 점만 닮은 것 같다"고 겸손하게 밝혔다.

박유라 아나운서는 중앙대학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한 미모의 재원으로 부산 MBC에 입사해 활동하고 있다.

최근 박유라 아나운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셀카를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박 아나운서는 연예인 동생 만큼 아이돌 뺨치는 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찬열이 속한 엑소는 최근 겨울 스페셜 앨범 'Sing For You'(싱포유)를 발표해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