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JTBC '유자식 상팔자' 이혁재 아들 이정연, "군대 체험 후 용기 생겨! 짝사랑녀에게 고백"

입력 2015-12-24 18:05:42 | 수정 2015-12-24 18:09:3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JTBC ‘유자식 상팔자에서 이혁재 아들 이정연이 짝사랑 중임을 고백했다.

최근 진행된 유자식 상팔자’ 130회 녹화에서는 배우 우현, 가수 조관우, 탤런트 조민희의 남편인 권장덕 원장, 훈장 김봉곤, 야구해설위원 마해영과 개그맨 이혁재까지 여섯 아빠들이 아들과 함께한 군대체험의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MC 손범수가 이혁재의 아들 이정연이 군대 체험 마지막 방송 날짜만을 손꼽아 기다렸다고 말하자, 이정연은 같은 반에 좋아하는 여자아이가 있는데 아빠와 함께한 군대 체험 후 용기가 생겨서 고백하기로 마음먹었다”고 당당하게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아빠 이혁재는 왜 아빠한테는 조언을 구하지 않았느냐?”며 깜짝 놀랐고, 이정연은 아빠는 전혀 도움이 안 된다. 조언을 듣지 않는게 좋을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부자끼리 군대로마지막 방송에서는 앞서 보였던 훈련과는 비교할 수 없는 지옥 같은 레펠 훈련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웃음과 감동이 함께하는 JTBC 부모자식 소통 토크 쇼 유자식 상팔자1227() 저녁 83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