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불후의명곡' 손승연, 한영애로 완벽 변신

입력 2015-12-26 19:24:02 | 수정 2015-12-26 19:24:4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불후의명곡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불후의명곡



'불후의명곡' 손승연이 한영애로 변신했다.

26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기록을 보유한 가수들이 총출동한 '빅매치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불후의명곡'에서 한영애의 '누구 없소'를 선곡한 손승연은 "한영애 선배님 딱 보면 신비로운 느낌이 든다. 도전에 보고 싶었다. 연습도 되게 많이 하고 연구를 참 많이 한 무대다"고 말했다.

이어진 무대에서 손승연은 놀라운 가창실력을 뽐내며 '불후의명곡' 청중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날 손승연과 대결한 정동하는 김범수의 '보고싶다'를 선곡했다. 정동하는 가슴을 저미는 애절한 목소리로 귀를 사로잡았다.

정동하의 감성으로 표현한 '보고싶다'에 모두가 환호했다. 소향은 "역대 정동하 씨 무대 중 최고였다"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결국 정동하가 418점을 획득, 손승연을 꺾고 '불후의명곡' 1승을 차지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