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정환, 싱가포르서 포착된 근황 보니…"아내와 아이스크림 가게 운영"

입력 2015-12-29 11:05:52 | 수정 2015-12-29 11:05:52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정환 / SBS기사 이미지 보기

신정환 / SBS


도박혐의로 물의를 빚은 방송인 신정환(40)의 근황이 공개됐다.

최근 한 매체는 "신정환이 싱가포르에서 작은 아이스크림 가게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여름부터 시작했으니 3개월 가까이 됐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거의 싱가포르에 머물고 있으며 간혹 한국에 들어온다. 또한 아내와 함께 운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후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 및 SNS 등을 통해 신정환 목격담이 올라오고 있다.

누리꾼들을 통해 공개된 사진에서 신정환은 말끔한 모습에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싱가포르에서 가게를 운영하고 있지만 한국어로 된 간판과 한글이 적힌 모자를 쓰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신정환은 불법 해외 원정도박 혐의로 구속돼 징역 8월형을 선고받고 지난 2011년 6월 수감됐으며, 같은 해 12월 모범수로 선정돼 6개월여간의 수감생활을 끝내고 가석방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