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호박씨' 김구라 "강용석은 주책바가지…구설수 많이 올라" 스캔들 언급

입력 2015-12-30 09:49:49 | 수정 2015-12-30 09:49:49
글자축소 글자확대
호박씨 김구라기사 이미지 보기

호박씨 김구라


호박씨 김구라

방송인 김구라가 강용석의 스캔들을 언급했다.

29일 방송된 TV조선 '솔깃한 연예토크 호박씨'에서는 올해의 쇼킹 스캔들의 인물로 강용석을 뽑았다.

이날 김구라는 "강용석과 프로그램을 많이 했다. 개인적으로 안타깝다"며 "그는 흔히 얘기하는 주책바가지(?)다. 어디 가서 아는 척하는 걸 좋아해 구설수에 많이 오른다. 하지만 정계 법조계 이력은 좋다"고 말했다.

이어 "대응하는 부분에 있어서 말씀하신 대로 홍콩에 간 게 맞고, 김미나 씨와는 비즈니스 관계다 라고 했으면 아무 문제가 없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백현주 기자는 "내가 '호박씨' 합류할 때 강용석 변호사가 불륜 스캔들 의혹을 받았을 때다. 녹화 날 강용석과의 만남을 잊을 수 없는 게 첫 만남 당일 검색어 1위가 강용석 스캔들이었다"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