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tvN '치즈인더트랩' 김고은, 만취 떡실신 3단 콤보…리얼 취중 연기

입력 2016-01-03 16:42:21 | 수정 2016-01-03 16:44: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제공=tvN '치즈인더트랩'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제공=tvN '치즈인더트랩'


tvN '치즈인더트랩' 김고은

배우 김고은이 첫 방송부터 박해진에게 취중 진담을 선포한다.

2016년, 안방극장에 로맨스릴러의 붐을 일으킬 tvN 새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이하 치인트)’(극본 김남희, 고선희, 전영신 / 연출 이윤정)에서 여주인공 ‘홍설’ 역에 분한 김고은이 떡실신 3단 콤보를 예고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취기에 볼이 발그레진 김고은(홍설 역)은 풀린 눈으로 어딘가를 응시하는가 하면 화기애애한 술자리 속에서 나홀로 테이블에 엎드려 꿀잠에 빠져 있어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곧이어 그녀는 바닥에 누워 완벽한 ‘떡실신’을 선보이고 있어 대체 그녀가 이토록 술에 취한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케 하고 있다.

내일(4일) 방송될 이 장면은 유정(박해진 분) 선배를 향한 홍설(김고은 분)의 진짜 속내를 엿볼 수 있다고 해 더욱 기대를 모으는 상황. 이에 그녀가 술의 힘을 빌려서까지 만인의 다정한 선배인 유정에게 어떤 진심을 표할지 본방 사수의 의지를 불태우게 만들고 있다.

특히 김고은은 이날 촬영 현장에서 메이크업에서부터 말투, 눈빛, 행동 하나까지 실제를 연상케 하는 만취 연기를 펼쳤다고. 무엇보다 캠퍼스 생활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술자리 풍경과 그녀의 생활 연기가 더해져 공감지수를 무한 상승시킬 것으로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한편, ‘치즈인더트랩’은 달콤한 미소 뒤 위험한 본성을 숨긴 완벽 스펙남 유정(박해진 분)과 그의 본모습을 유일하게 꿰뚫어본 여대생 홍설(김고은 분)의 로맨스릴러를 담은 작품.

김고은의 리얼 지수 200% 만취 연기를 확인할 수 있는 tvN ‘치즈인더트랩’은 4일 밤 11시에 1회가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