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SBS '런닝맨' 유재석&송지효, 생애 첫 SNS 체험기 공개

입력 2016-01-03 17:03:02 | 수정 2016-01-03 17:03:0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제공 = SBS 런닝맨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제공 = SBS 런닝맨


런닝맨 유재석 송지효

오는 일요일 방송되는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이 SNS로 시청자와 소통하는 런닝맨 레이스를 펼쳐 화제다.

이날 런닝맨 멤버들은 각자의 SNS 계정을 새롭게 만들었고, 사진을 찍어 각자의 SNS에 올린 후 게시물에 달리는 댓글에 따라 미션을 수행하는 ‘댓글 레이스’를 펼쳤다.

다른 멤버들과 달리 SNS를 난생 처음 해 보는 ‘SNS 문맹’ 유재석과 송지효는 SNS를 어떻게 할지 몰라 허둥대는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레이스를 시작한지 얼마 안 돼 유재석은 제작진에게 “SNS에 사진 올려야 하니 빨리 휴대폰을 달라”고 하는 등 SNS에 푹 빠진 모습을 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댓글 레이스’를 마치고 난 유재석은 “SNS를 해보니까 시청자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재미가 쏠쏠하네요. 하지만 저는 앞으로도 SNS를 하지 않겠습니다.”라고 선언하여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SNS를 하게 되면 그 재미에 푹 빠져서 하루 종일 다른 일을 못할 것 같아 아예 시작하지 않겠습니다”라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과연 각각의 런닝맨 멤버들이 선보이는 SNS 댓글레이스는 어떤 내용일지, 가지각색 멤버들의 캐릭터가 돋보이는 SNS 체험기는 오는 1월 3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