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검사외전' 강동원 "황정민과 호흡 최고…이전 배우들은 잊혀졌다"

입력 2016-01-04 22:08:43 | 수정 2016-01-04 22:08:43
글자축소 글자확대
'검사외전' 강동원 '검사외전' 강동원 / 사진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검사외전' 강동원 '검사외전' 강동원 / 사진 =한경DB


검사외전 황정민 강동원

'검사외전' 강동원이 황정민과의 호흡에 대해 언급했다.

4일 오후 5시 서울 CGV 압구정점에서 영화 ‘검사외전’(감독 이일형)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극 중 강동원은 ‘허세남발 전과 9범 꽃미남 사기꾼’ 한치원 역을 맡아 출연한다. 무죄로 내보내 줄 테니 누명을 벗게 도와달라는 재욱(황정민 분)의 제의를 수락하며 그와 엮이게 되는 인물이다.

이날 현장에서 지금까지 호흡을 맞췄던 남자 배우들과의 ‘케미’에 대해 묻자, 강동원은 “사랑이 다른 사랑으로 잊히듯이 현재가 가장 중요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강동원은 “저도 황정민 선배님 때문에 엄청나게 에너지를 받았다. 너무 준비를 많이 해오시고, 디테일하셔서 저도 즐거웠고 많이 배웠다”며 "이전 호흡을 맞췄던 배우분들은 이미 잊혀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검사외전’은 살인누명을 쓰고 수감된 검사가 감옥에서 만난 전과 9범 꽃미남 사기꾼과 손잡고 누명을 벗으려는 내용의 범죄오락영화로, 황정민과 강동원이 처음 만난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2월 4일 개봉 예정.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