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문채원 "'냉장고를 부탁해' 맥주 장면, 방송 나갈 줄 몰랐다"

입력 2016-01-05 21:44:27 | 수정 2016-01-05 21:44:28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날의 분위기 문채원 그날의 분위기 문채원/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그날의 분위기 문채원 그날의 분위기 문채원/사진=한경DB


냉장고 문채원

배우 문채원이 '냉장고를 부탁해'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5일 오후 서울 동대문 메가박스에서는 영화 '그날의 분위기'(감독 조규장)의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언론시사회에는 조규장 감독, 배우 유연석, 문채원, 조재윤이 참석했다.

이날 문채원은 전날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맥주를 먹는 장면이 화제가 된 것에 대해 "맥주 먹는 장면이 나갈 줄 몰랐다"며 "카메라가 요리하시는 15분 대결이 끝나면 당연히 없어지는 줄 알았다. 그리고 연석 오빠와 다른 셰프님들이 맛보실 수 있게 또 여분의 요리를 준비하더라. 그래서 방송에 안 나올 줄 알고 마셨는데 그게 나와서 깜짝 놀랐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이어 문채원은 "근데 뭐 어떻게 말해야 할지 잘 모르겠지만 맥주 맛은 좋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그날의 분위기'는 KTX에서 우연히 처음 만난 철벽녀와 맘만 먹으면 다 되는 맹공남, 문채원과 유연석이 하룻밤을 걸고 벌이는 밀당 연애담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 영화다. 개봉은 오는 14일.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