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빅뱅 승리, 20억 사기 여가수 신은성 고소…과거 활동 모습 보니 '익숙해!'

입력 2016-01-05 11:17:21 | 수정 2016-01-05 11:41:26
글자축소 글자확대
빅뱅 승리 여가수 고소 빅뱅 승리 여가수 고소 / 사진 = 한경DB·M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빅뱅 승리 여가수 고소 빅뱅 승리 여가수 고소 / 사진 = 한경DB·MBC 방송 캡처


빅뱅 승리 여가수 고소

그룹 빅뱅 멤버 승리가 20억원대 사기 혐의로 선배 여가수 신은성을 고소한 사실이 밝혀졌다.

지난 4일 한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승리가 고소한 인물은 2003년 데뷔한 가수 신은성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14년 6월 신 씨는 승리에게 부동산 수익으로 유인했고 평소 친분이 있던 승리는 선뜻 거액의 돈을 투자했다. 또한 같은 해 8월 부동산 투자 법인 출자금으로 5000만원을 요구해 피해액은 총 20억 5000만이다.

하지만 신은성은 잠적해버렸고 승리는 지난해 12월 29일 신 씨를 사기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

신은성은 1982년생으로 지난 2003년 1집 ‘Go Away’로 가수 데뷔해 총 2장의 정규앨범을 발매한 가수다. 지난해 자신 명의의 기획사는 폐업했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