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형돈 아디오스! '냉장고를 부탁해' 공식 하차, 이유 들어보니 '울컥'

입력 2016-01-06 17:12:05 | 수정 2016-01-06 17:12:05
글자축소 글자확대
정형돈 냉장고를 부탁해 하차  / 사진=변성현 한경닷컴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정형돈 냉장고를 부탁해 하차 / 사진=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정형돈 냉장고를 부탁해 하차

건강상의 이유로 방송 활동을 잠정 중단한 개그맨 정형돈이 '냉장고를 부탁해'에 공식 하차한다. 이유는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

6일 FNC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정형돈은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공식적으로 하차하겠다는 뜻을 제작진에게 밝혔다.

정형돈은 지난해 11월부터 불안장애 치료를 위해 모든 활동을 중단해 왔다. '냉장고를 부탁해'는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성주와 대체 MC가 방송을 진행해 오고 있다.

정형돈 소속사 측은 '냉장고를 부탁해' 프로그램 특성 상 진행력이 검증된 MC를 섭외해야 하기 때문에 제작진의 고충이 컸던 것으로 알고 프로그램에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정형돈의 복귀 시기가 정해지지 않았기 때문에 명확히 하차 입장을 밝히는 것이 프로그램을 위한 일이라고.

정형돈은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온 뒤에 불러만 준다면 어떤 식으로든 다시 한 번 시청자들과 만나고 싶다"고 소속사를 통해 하차 심경을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