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룸' 손석희, 정우성의 "잘생겼다" 칭찬에 당황

입력 2016-01-07 21:59:39 | 수정 2016-01-07 21:59:39
글자축소 글자확대
뉴스룸 정우성 손석희 뉴스룸 정우성 손석희/사진=jtbc '뉴스룸'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뉴스룸 정우성 손석희 뉴스룸 정우성 손석희/사진=jtbc '뉴스룸' 방송캡쳐


뉴스룸 정우성 손석희

배우 정우성의 갑작스런 칭찬에 손석희 앵커가 당황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7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는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로 돌아온 배우 정우성이 출연했다.

이날 인터뷰를 마치며 정우성은 "꼭 뵙고 싶었다. 개인적으로 뵙고 싶은 별로 없는데 뵙고 싶었다"며 손석희 앵커와의 만남에 반가움을 표했다. 이어 "잘생기셨다"고 그를 향한 칭찬을 건넸다.

이어 손석희는 “팬들이 정우성에게 곤란한 질문을 하지 말라고 압박을 했다. 그런데 사실 곤란한 질문이 없다”며 “정말 진지한 배우란 생각이 든다. 도저히 곤란한 질문을 던지기가 어렵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우성 김하늘 주연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는 교통사고 후, 10년 간의 기억을 잃어버린 채 깨어난 석원(정우성)과 그 앞에 나타난 비밀스러운 여자 진영(김하늘), 지워진 기억보다 소중한 두 사람의 새로운 사랑을 그린 감성멜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