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룸' 정우성 "UN난민기구 친선대사, 내가 더 많이 배워"…'멘탈 미남'

입력 2016-01-07 22:03:57 | 수정 2016-01-07 22:03:57
글자축소 글자확대
뉴스룸 정우성 뉴스룸 정우성/사진=JTBC '뉴스룸'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뉴스룸 정우성 뉴스룸 정우성/사진=JTBC '뉴스룸' 방송캡쳐


뉴스룸 정우성

정우성이 '뉴스룸'에 출연해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로 활동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7일 방송된 JTBC 간판 뉴스 프로그램 ‘뉴스룸’ 대중문화 초대석에서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는 열심히 해야하는 자리다. 내가 더 많이 배우고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정우성은 “송구스럽다. 난민을 보호하는 분들을 현장에서 보면 살아 있는 영웅이라고 생각한다. 그 활동을 통해서 의미와 가치, 세상을 보는 관점이 성숙해지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우성은 7일 개봉한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에서 남자 주인공 석원 역을 맡았다. 이 영화는 교통사고 후, 10년간의 기억을 잃어버린 채 깨어난 석원(정우성 분)과 그 앞에 나타난 비밀스러운 여자 진영(김하늘 분), 지워진 기억보다 소중한 두 사람의 새로운 사랑을 그린 감성멜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