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밤' 클라라, 고급진 섹시함은 이런 것…뱀피 무늬 모노키니 입고 아찔한 노출

입력 2016-01-07 10:06:33 | 수정 2016-01-07 10:06:33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밤 클라라 /하이컷 화보기사 이미지 보기

한밤 클라라 /하이컷 화보


한밤 클라라

클라라가 화끈한 비키니 몸매를 과시했다.

클라라는 과거 매거진 하이컷 화보를 통해 비키니 몸매를 드러냈다.

클라라는 파격적인 뱀피 스타일의 모노키니을 착용해 고급스러운 섹시함을 뽐냈다. 그동안 화제를 모아왔던 탄탄한 바디라인은 남성 팬들의 눈길을 끌기에 충분했다.

한편 지난 6일 SBS '한밤의 TV연예'에 출연해 김규태 전 소속사 회장과의 구설수에 대해 1년여 만에 말문을 열었다.

클라라는 "지난해 1월 이후로 한국 매체는 처음인 것이다. 거의 1년 만인 것 같다"며 "굉장히 긴장되고 어색하기도 하다"며 입을 열었다.

그는 당시 상황에 대해 “9년 동안 사랑받고 클라라라는 이름을 알리기까지 시간이 굉장히 오래걸렸다”며 “너무 오랫동안 무명 생활을 하고 한 수간에 사랑을 받아 과도하게 잘 보이려고 하지 않았나 싶다”고 설명했다.

합의 후 김규태 회장의 면회를 간 점에 대해 “원만히 해결 됐으니까 예의라고 생각했다”라고대답했다.

클라라는 2014년 12월 전 소속사인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효력 부존재확인 소송을 제기하면서 긴 법적공방을 벌였다. 이후 양측은 지난해 9월 합의를 끌어냈고, 긴 법적 분쟁은 모든 소송 취하와 합의로 일단락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