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재범·쌈디, 뿔난 팬심 진화 나서 "걱정말고 지켜봐 달라"

입력 2016-01-07 13:30:34 | 수정 2016-01-07 14:04:44
글자축소 글자확대
AOMG 박재범 쌈디 그레이 로꼬 등기사 이미지 보기

AOMG 박재범 쌈디 그레이 로꼬 등


박재범 쌈디 소속 AOMG, CJ E&M과 전략적 제휴

가수 박재범, 사이먼도미닉이 수장으로 있는 힙합 레이블 AOMG가 CJ E&M 지분 인수건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AOMG 대표 박재범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Nothing change's, only bigger and better things. still gonna be doin' shit "OUR" way”라는 글을 게재했다. 레이블의 영향력이 커지고 상황이 좋아진 것 뿐 AOMG만의 길을 가겠다는 뜻.

공동 대표인 사이먼도미닉도 "좋은 일이니까 오해나 걱정 말고 믿고 지켜봐 달라"며 "어제랑 똑같이 즐기면서 음악을 할 것"이라고 인스타그램을 통해 입장을 전했다.

지난 6일 CJ E&M 음악사업부문은 "최근 가장 트렌디한 힙합 레이블로 평가받는 AOMG의 지분을 전격 인수했다"고 밝히면서 팬들은 AOOMG가 거대 업체에 인수되면서 그들만의 색깔을 잃을까 우려하던 상황.

이에 대해 AOMG 측은 "전략적 제휴"라고 정정 보도를 하면서 팬들을 안심시키고 나섰다.

박재범이 설립한 힙합 레이블 AOMG는 2013년 8월 설립 이후 국내 힙합신에 가장 강력한 영향력을 미치는 회사로 자리잡았다. 박재범, 사이먼도미닉 외에도 그레이, 로꼬, 엘로, 후디, 어글리덕, DJ 웨건, DJ 펌킨 등이 소속돼 있다.

AOMG는 오는 29,30일 서울을 시작으로 2월 13일 부산, 21일 대구로 이어지는 첫 전국 투어 단독 콘서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