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룸' 정우성, 강동원 이어 '손석희의 남자'로…손석희, 이쯤되면 케미王 등극

입력 2016-01-08 10:21:15 | 수정 2016-01-08 15:37: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정우성 손석희  /YTN기사 이미지 보기

정우성 손석희 /YTN


정우성, 강동원 이어 '손석희의 남자' 인증

배우 정우성이 '뉴스룸'에 출연하면서 손석희 아나운서와의 인증샷을 남겼다.

지난 7일 JTBC 뉴스룸 페이스북에는 "외모 뿐 아니라 멋진 연기로 사랑받는 배우 정우성씨 입니다"라는 글과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서 정우성은 손석희와 나란히 앉아 해맑게 웃고 있다. 중년의 아나운서와 톱스타의 만남으로 네티즌들은 '눈 호강' 했다는 반응이다.

이날 방송된 '뉴스룸'의 '문화초대석'에 출연한 정우성은 출연작인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의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와 배우로서의 삶에 대해 털어놨다.

앞서 지난해 11월 배우 강동원이 '뉴스룸'에 출연해 손석희의 깜짝 제안으로 기상 캐스터로 변신하기도 했다.

시청자들은 손석희와 정우성, 강동원 등 미남배우들과의 '케미'가 뛰어나다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