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軍, 김정은 생일 맞아 최전방 11곳서 대북확성기 방송 재개

입력 2016-01-08 12:01:54 | 수정 2016-01-08 13:17:17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북확성기 방송 재개 /사진=연합뉴스TV기사 이미지 보기

대북확성기 방송 재개 /사진=연합뉴스TV


대북확성기 방송 재개

우리 군이 8일 12시를 기해 최전방 11곳에서 대북확성기 방송을 재개했다.

대북확성기 방송은 지난해 8월 북한이 비무장지대(DMZ)에서 목침지뢰 도발을 일으킨 후 4개월여 만에 다시 설치됐다.

이는 이틀 전 진행된 '수소탄' 실험에 대한 후속조치인 것으로 전해졌다.

공교롭게도 8일은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생일이다. 그동안 북한은 대북확성기 방송이 '최고 존엄 모독'이라며 예민한 반응을 보여 온 바 강력히 반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 군은 북한의 군사적 도발 가능성에 대비해 대북확성기를 설치한 지역에 최고 수준의 경계태세를 발령한 상태다.

대북 확성기 방송은 심리전 FM 방송인 '자유의소리'를 송출한다. 이날 방송에는 가수 이애란의 히트곡 '백세인생', 걸그룹 여자친구, 에이핑크의 노래가 포함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시설별로 하루 2∼6시간 낮과 밤을 가리지 않고 불규칙적으로 방송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