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승현 3월 결혼, 범상치 않은 예비신랑 "외모+지성 겸비한 엘리트"

입력 2016-01-11 10:42:47 | 수정 2016-01-11 10:42: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오승현, 1세 연하 일반인과 3월 결혼

오승현 3월 결혼 /오승현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오승현 3월 결혼 /오승현 인스타그램


배우 오승현이 1살 연하의 남성과 결혼한다.

11일 오승현 소속사는 "오승현이 오는 3월1일 3년여 간의 열애 끝에 결혼한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경기도 소재의 한 성당에서 백년가약을 맺을 예정이다.

측근에 따르면 오승현의 예비신랑은 연예인 못지 않은 외모와 지성을 겸비한 전문직 종사자로 알려졌다.

오승현은 "늘 한결같이 자상하고 듬직한 모습에 끌려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면서 "성실하고 예쁘게 잘 살겠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오승현은 2000년 SBS '루키'를 통해 데뷔 영화 '내 남자의 로맨스', 드라마 '사랑해, 울지마' 등에 출연해 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