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데이빗 보위 사망, 20세기 가장 영향력있는 아티스트…"18개월의 암투병 끝에"

입력 2016-01-11 19:12:50 | 수정 2016-01-11 19:12:50
글자축소 글자확대
데이빗 보위 사망 데이빗 보위 사망/사진=데이빗 보위 앨범 표지기사 이미지 보기

데이빗 보위 사망 데이빗 보위 사망/사진=데이빗 보위 앨범 표지


데이빗 보위 사망

한시대를 풍미했던 전설 데이빗 보위가 사망했다.

미국 연예매체 할리우드리포터에 따르면 지난 10일(이하 현지시각) 데이빗 보위 측은 공식 계정을 통해 "데이빗 보위가 10일, 가족이 보는 가운데 사망했다. 18개월의 암투병 끝 세상을 떠났다"라고 밝혔다.

이어 "많은 분들의 애도에 감사를 표하며 부디 유가족의 사생활을 존중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데이빗 보위는 영국의 싱어송라이터이자 배우로 지난 2000년, 뮤지션을 대상으로 한 앙케이트에서 '20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아티스트'로 꼽힐 만큼 지대한 영향을 미친 가수다.

데이빗 보위는 지난 2004년 투어 도중 넘어지고, 이후 심장질환 수술을 받으면서 은퇴설이 나돌았으나 자신의 66번째 생일인 2013년 1월 8일 새 앨범 발표를 공지하고 첫 싱글 '웨어 아 위 나우(Where Are We Now)?'의 뮤직비디오를 자신의 사이트에 공개하며 활동을 이어갔다.

이후 같은 해 3월 발매한 30번째 정규 앨범인 '더 넥스트 데이(The Next Day)'로 건재를 증명하기도 했다. 그리고 또다시 생일인 지난 8일에는 2년 만에 소니뮤직을 통해 새 앨범 '★'(블랙스타)를 발표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