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 객원MC로 김성주와 만난다…"'마리텔'급 케미 기대"

입력 2016-01-11 21:53:49 | 수정 2016-01-11 21:53:49
글자축소 글자확대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사진=한경DB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

안정환 MBC 축구 해설위원이 정형돈의 자리를 대신해 '냉장고를 부탁해' 객원 MC로 출격하며 김성주와 입을 맞춘다.

11일 오후 종합편성채널 JTBC 관계자는 티브이데일리에 "안정환이 객원 MC로 현재 녹화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안정환은 이날 오후 기존 MC 김성주와 함께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 참여했다. MC 정형돈의 하차 이후 '냉장고를 부탁해'는 객원 MC 로테이션으로 방송을 진행 중이다.

앞서 안정환은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도 '안느와 김느'란 닉네임으로 BJ로 활동하며 김성주와 남다른 입담을 과시한 바 있다. 이에 그가 김성주와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보여줄 캐미에 기대감이 증폭되고있다.

안정환이 녹화에 참여한 '냉장고를 부탁해'는 2월 중 방송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