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하재숙 결혼, 동갑내기 남친과 스킨스쿠버 하다 눈 맞아 '로맨틱'

입력 2016-01-12 14:41:59 | 수정 2016-01-12 14:41:59
글자축소 글자확대
하재숙 결혼 /사진=로맨틱블리스기사 이미지 보기

하재숙 결혼 /사진=로맨틱블리스


하재숙, 동갑내기 남친과 30일 결혼

배우 하재숙이 품절녀가 된다.

하재숙 소속사 가족액터스 측은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하재숙이 동갑내기 예비신랑과 1월 30일 서울 강남의 한 예식장에서 결혼한다"고 밝혔다.

평소 스킨스쿠버 홀릭인 하재숙은 취미 생활을 즐기다 예비신랑을 만났다. 두 사람은 함께 스킨스쿠버를 하며 자연스럽게 가까워졌고 2년 6개월간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은 고성 아야진의 바닷가 마을에 신접살림을 마련해 결혼 후에도 스킨스쿠버를 지속할 것으로 알려졌다.

하재숙은 “따뜻한 손 마주 잡고 오래 오래 함께 걸을 수 있는 분을 만나서 무척 든든하고 감사하다. 예비신랑은 진심으로 존경할 수 있는 분이라서 좋은 가정을 만들 수 있을 것 같다. 이웃과 함께 나누면서 살아가는 부부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하재숙은 지난해 종영된 드라마 '미녀의 탄생'에서 한예슬과 함께 '사금란' 역을 맡은 배우다. 그는 2006년 드라마 '연애시대'로 데뷔, '보스를 지켜라', '잘 키운 딸 하나', '내 마음 반짝반짝' 등에서 '신스틸러'로 활약했다. 현재 예능프로그램 '주먹쥐고 소림사'에 출연 중이다. 현재 영화 '국가대표2' 촬영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