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검사외전' 개봉일 앞당겨, 2월3일 개봉…'대박' 조짐 솔솔

입력 2016-01-12 17:10:52 | 수정 2016-01-12 17:11:48
글자축소 글자확대
검사외전 황정민 강동원 /검사외전 포스터기사 이미지 보기

검사외전 황정민 강동원 /검사외전 포스터


'검사외전' 3일 개봉

황정민 강동원 주연의 영화 '검사외전'이 개봉일을 앞당겼다.

12일 쇼박스에 따르면 당초 2월 4일 개봉예정이던 '검사외전'을 하루 앞선 3일에 개봉된다.

'검사외전'은 살인누명을 쓰고 수감된 검사가 감옥에서 만난 전과 9범 꽃미남 사기꾼의 혐의를 벗겨 밖으로 내보낸 후 그를 움직여 누명을 벗으려는 범죄오락영화다.

황정민은 유능한 검사에서 살인누명을 쓰고 하루아침에 죄수로 전락한 변재욱 역을, 강동원은 사기전과 9범에 믿을 건 외모와 말발 밖에 없는 꽃미남 사기꾼 한치원 역을 맡았다.

'검사외전'은 황정민, 강동원의 특급 케미에 힘입어 연일 화제에 오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