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화려한 유혹' 최강희의 복수에 시청률 상승세…"복수심 때문에 총리님과 결혼"

입력 2016-01-13 07:59:21 | 수정 2016-01-13 08:03:02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월화특별기획 '화려한 유혹'기사 이미지 보기

MBC 월화특별기획 '화려한 유혹'


MBC '화려한 유혹'이 비자금 문서를 손에 넣은 은수의 폭로에 시청률도 함께 상승세를 탔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월화특별기획 '화려한 유혹' 29화에는 시청률 조사회사 TNMS 수도권 기준 11.6%를 기록하며 시청률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날 방송에서 은수(최강희 분)는 남편 석현(정진영 분)과 함께 수명(김창완 분)의 집에 방문한 자리에서 몰래 형우(주상욱 분)의 방에 잠입해 비자금 원본 문서의 행방을 찾기 위해 서랍을 뒤졌다.

이를 지켜보던 형우는 은수 앞에 “이거 찾아? 이것 때문에 여기까지 온거야?”라며 은수를 약올렸고 은수는 “형우야 그거 나한테 줘”라고 애원했다.

형우는 "너한테 지옥을 맛보게 해준다고 했지. 이게 너한테 간절한 거라고 한다면 절대 줄 수 없어"라며 은수를 압박했다.

방송 말미에 마침에 형우로부터 원본 문서를 습득한 은수는, 은수의 목표를 깨달은 형우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석현과 일주(차예련 분) 앞에 섰다.

은수는 석현에게 “저 복수심 때문에 총리님과 결혼했어요. 제 딸을 그렇게 만든 사람에게 복수 해야했어요”라며 “15년전에 제 가방에 문서를 넣은 사람은 일주에요”라고 석현에게 폭로했다.

석현과 일주는 은수의 폭로에 깜짝 놀라며 엔딩을 장식해 이들의 복수가 본격적으로 시작됐음을 예고했다.

'화려한 유혹'은 매주 월,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