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육룡이 나르샤' 정유미 "변요한 때문에 피부 톤 다운" 연희 메이크업 비법 공개

입력 2016-01-13 09:15:35 | 수정 2016-01-13 09:15:35
글자축소 글자확대
육룡이 나르샤 정유미 /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기사 이미지 보기

육룡이 나르샤 정유미 /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


육룡이 나르샤 정유미, 뷰티 시크릿

‘육룡이 나르샤’에서 연희 역으로 인기몰이 중인 배우 정유미가 고된 촬영에도 투명한 민낯을 자랑했다.

13일 여성채널 패션앤(FashionN)의 ‘화장대를 부탁해’에는 네 번째 게스트로 정유미가 출연한다. 녹화 당시 정유미는 투명한 민낯으로 셀프카메라에 등장해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만들었다.

정유미는 “드라마를 찍을 때는 일부러 메이크업 톤을 다운시킨다”면서 “상대역인 변요한도 역할 때문에 톤다운 메이크업을 하는데, 옆에 있다보니 더 하얘 보이는 효과가 있다”고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이어 정유미는 ‘연희 메이크업’의 과정을 공개하며 자연스러운 ‘사극여신’으로 탄생했다. 정유미는 “사극에서는 메이크업에 조금만 힘을 줘도 어색해져서 현대극보다는 밋밋해질 수 밖에 없다”고 사극메이크업의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한편, 촬영이 끝나고 한밤중에 13층의 아파트계단을 오르며 철저한 자기관리를 하는 정유미의 모습에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 잦은 야외촬영으로 지친 몸을 위해 우슬차를 직접 끓여 마시는 등 이너뷰티에 신경 쓰는 부지런한 면모를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정유미는 신년에 맞는 운수대통 관상메이크업을 미션으로 제시했다. 이에 맞춰 뷰티 마스터들은 연애운, 재물운, 명예운을 부르는 메이크업 노하우를 공개할 예정이다. 배우 정유미의 건강한 뷰티습관이 공개될 ‘화장대를 부탁해’는 13일 수요일 오후 9시에 패션앤에서 방송된다.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