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님과함께2' 허경환, 오나미 8년 짝사랑하게 한 마성의 매력

입력 2016-01-13 14:05:49 | 수정 2016-01-13 14:05:49
글자축소 글자확대
'님과함께2' 오나미 허경환 /JTBC기사 이미지 보기

'님과함께2' 오나미 허경환 /JTBC


오나미, 허경환 실제 짝사랑 "꿈이 이루어 졌다"

개그맨 허경환과 오나미가 가상 결혼에 돌입했다.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高)의 사랑’에서 8년간 짝사랑하던 허경환과 가상결혼 생활을 하게 된 오나미가 첫 식사자리에서 행복의 감탄사를 연발했다.

녹화 당시 오나미는 “신인 시절부터 경환 선배와 함께 식사자리라도 갖고 싶었다. 이제야 꿈이 이뤄졌다. 안 먹어도 배부르다는 게 이런 말인 것 같다”며 ‘허경환 바라기’의 면모를 드러냈다.
반면, 가상 아내가 오나미라는 것을 촬영 당일에야 알게 된 허경환은 내내 와인을 들이키며 “오늘 좀 취해야겠다. 머릿속이 복잡하다”며 상반된 반응을 보였다.

허경환은 오나미에 "어머니한테 남자친구를 보여준 적 있냐"고 물었다.

이에 오나미는 "있다. 내가 못생긴지 몰랐을 때"라고 답했고, 이를 들은 허경환은 "못생기지 않았다. 이건 확실하게 말해줄 수 있다"라고 말해 오나미를 설레게 했다.

이어 오나미는 "여자로서는?"이라고 물었고, 허경환은 "너 없을 때 답할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경환은 오나미에 "어머니한테 남자친구를 보여준 적 있냐"고 물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