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하니, 연인 김준수 언급 '무슨 말 했나 봤더니…'

입력 2016-01-14 01:04:34 | 수정 2016-01-14 01:04:34
글자축소 글자확대
하니 김준수 /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하니 김준수 /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JYJ 멤버 XIA 김준수와 열애 중인 EXID 하니가 남자친구에 대해 직접 입을 열었다.

하니는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의 ‘심(心)스틸러’ 특집에 출연해 XIA 김준수와의 러브스토리를 털어놨다.

이날 하니는 “작년에 활동을 많이 했는데 감사하면서도 겁이 났다”라며 “내가 잘해야 멤버들에게도 기회가 많이 간다고 생각해 부담감이 있었는데 그때 따뜻한 말과 조언을 많이 해줬다”고 김준수에게 호감을 갖게 된 계기를 밝혔다.

이어 “이러면 안 되지, 안 되지.. 개인의 행복을 좇을 때가 아니지.. 하면서도 마음처럼 안 됐다”라며 김준수를 향한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모았다.

하니는 또 “'드림팀'에서 함께 촬영했던 이두희 오빠가 소개시켜줬다”고 밝히며 “김준수 씨는 본 사람 중에 가장 밝은 에너지를 내뿜는 사람이다. 그런 사람 처음 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하니는 “저 때문에 속상했을 분들께 죄송하다”면서 “멤버들이 열심히 일궈둔 것이 수포로 돌아갈까 봐 겁나지만 더 열심히 살겠다. 그게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이라 생각한다”고 응원을 부탁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