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태양의 후예' 송혜교·송중기, '인생 캐릭' 만났다

입력 2016-01-15 16:09:22 | 수정 2016-01-15 16:09:22
글자축소 글자확대
'태양의 후예' 예고 송중기 송혜교기사 이미지 보기

'태양의 후예' 예고 송중기 송혜교


배우 송혜교, 송중기의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KBS2 드라마'태양의 후예'가 베일을 벗었다.

15일 공개된 '태양의 후예' 예고에서 송혜교와 송중기의 운명적인 첫 만남이 그려졌다.

송혜교는 실력이 '빽'이라 믿는 흉부외과 전문의 강모연 역을 맡았다.

공개된 영상에서 송혜교의 치열한 의국 생활 모습이 그려졌다. 이어 자신을 "류시진"이라고 소개하는 송중기를 만나게 된다.

강모연은 "반갑다"라고 악수를 청하는 류시진의 손을 거부하며 "친한척 하지는 말구요"라고 쏘아 붙였다.

예고편을 통해 선보인 송혜교, 송중기의 천연덕스러운 호흡은 극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태양의 후예'는 낯선 땅 극한의 환경 속에서 사랑과 성공을 꿈꾸는 젊은 군인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담은 휴먼 멜로 드라마다. '신사의 품격', '상속자들'의 김은숙 작가가 집필, '연애의 발견', '비밀'의 연출을 맡은 이응복 PD가 메가폰을 잡았다. 2월 방송 예정.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