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응팔' 혜리 남편, '어남택'으로 종결…"사랑 확인하는 달콤한 키스"

입력 2016-01-15 21:36:16 | 수정 2016-01-15 21:36: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응팔 혜리 남편 어남택 응팔 혜리 남편 어남택/사진=tvN '응답하라 1988'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응팔 혜리 남편 어남택 응팔 혜리 남편 어남택/사진=tvN '응답하라 1988' 방송캡쳐


응팔 혜리 남편 어남택

'응답하라 1988'에서 혜리의 남편이 박보검으로 밝혀졌다.

15일 오후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택(박보검 분)과 덕선(혜리 분)은 어렸을 때부터 키웠던 마음을 확인하고 연인으로 거듭났다.

이날 덕선(혜리)은 택이(박보검)와 이야기를 나누다가 키스에 대해 언급하고 만다. 당시 덕선은 꿈이라고 말했다.

이에 놀란 택이는 거짓말한 이유를 물었고, 덕선은 "겁이 났어. 우리 친구잖아. 어색해지면 어떡해"라고 대답했고 택이는 덕선에게 입을 맞춘다.

이어지는 장면에서 20년 후의 덕선 역할을 맡은 이미연이 남편에게 "너 89년도에 첫 키스 했다고 하면 어떡해?

그 당시 나는 고등학생이었고 너는 공인이다"라고 말했고 남편 역 김주혁은 "나는 학교를 안 다녀서 생각을 못했다"고 답해 남편이 류준열이 아닌 박보검임을 밝혀졌다.

한편, '응답하라 1988'은 내일(16일) 마지막회가 방송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