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우종, 라미란으로 완벽 변신…"쌍문동 치타가 왜 여기에?"

입력 2016-01-15 22:17:19 | 수정 2016-01-15 22:17:19
글자축소 글자확대
조우종 라미란 조우종 라미란/사진=kbs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조우종 라미란 조우종 라미란/사진=kbs 제공


조우종 라미란

KBS 아나운서 조우종이 '응팔 쌍문동 치타' 라미란으로 완벽 변신했다.

조우종은 15일 방송된 KBS 쿨FM '조우종의 뮤직쇼'에서 '응팔' 속 '쌍문동 치타여사' 라미란으로 분장하고 등장했다.

조우종이 라미란 분장을 시도한 이유는 청취자들의 의견에서 비롯했다.

보이는 라디오로 안경을 벗은 조우종의 모습을 본 청취자이 “라미란과 닮았다”는 의견을 종종 보내온것.

이에 조우종은 라미란 분장에 도전한 것. 조우종은 평소 청취자에게 깜짝 재미를 주기 위해 그동안 추노, 테리우스, 한 여름의 펭귄, 슬픔이 등 다양한 캐릭터 분장에 도전해 왔다.

조우종은 "안경을 벗은 제 민낯이 라미란 씨와 닮았다는 의견을 들어 '쌍문동 치타여사' 라미란 분장에 도전했다. 저 역시 ‘응답하라 1988’ 애청자다. 곧 마지막회를 앞두고 있는데 애청자의 마음으로 끝까지 지켜보고 기억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