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글의 법칙' 김병만, 0.7톤 지붕에 깔리나…"역대급 위기상황"

입력 2016-01-15 22:22:22 | 수정 2016-01-15 22:22:22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병만 정글의 법칙 김병만 정글의 법칙/사진=SBS '정글의 법칙'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김병만 정글의 법칙 김병만 정글의 법칙/사진=SBS '정글의 법칙' 방송캡쳐


김병만 정글의 법칙

김병만이 0.7톤 무게의 지붕을 띄우지 못해 역대급의 위기에 봉착했다.

15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파나마'에서는 개척생존에 나선 병만족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집 짓기에 나선 병만족은 대형 지붕을 완성했다. 그러나 지붕을 띄우지 못해 위기에 봉착했다. 지붕 무게는 무려 0.7톤. 병만족만으로는 들 수 없는 무게였다. 예상보다 무거운 지붕 무게에 당황한 김병만은 제작진에게 "도와 달라"고 SOS를 보냈다.

평소 부탁을 잘 하지 않는 김병만임을 알기에 제작진은 흔쾌히 지붕올리기에 힘을 보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