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만 국기 논란' 쯔위 박진영 사과, 공식 사과 보니…

입력 2016-01-18 02:21:19 | 수정 2016-01-18 02:21:19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진영 쯔위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기사 이미지 보기

박진영 쯔위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가수겸 프로듀서 박진영이 최근 불거진 쯔위의 대만 국기 논란과 관련해 사과를 전했다.

박진영은 15일 JYP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우선 상처 받으신 중국 팬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며 “이번 사건이 어느 정도로 심각한 일인지 본사 스태프들도, 어린 쯔위도, 심지어 저 자신도 제대로 이해하지 못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번 사건을 통해 다른 나라와 함께 일하는데 있어 그 나라의 주권, 문화, 역사 및 국민들의 감정을 깊이 이해해야 한다는 것을 깨달았다”라며 “이 모든 것이 저희 회사와 회사 아티스트들에게는 큰 교훈이 돼 앞으로 이런 일이 다시 일어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쯔위는 지난 며칠 동안 많은 걸 느끼고 깨닫고 반성했다”라며 “잘 가르치지 못한 저와 저희 회사의 잘못도 크다고 생각한다. 쯔위의 모든 중국 활동을 중단, 관련된 사항들을 합당하게 처리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쯔위도 공식 유튜브를 통해 “중국인으로서 해외에서 활동하면서 한 발언과 실수로 회사와 네티즌에게 상처를 드린 점 죄송하다”라며 사과의 뜻을 전했다.

앞서 쯔위는 MBC ‘마이리틀텔레비전’에 출연해 대만 국기를 흔들었고, 이를 놓고 중국의 모 작곡가가 “쯔위는 대만 독립주의자다”라고 주장한 데 이어 이 모습을 대만의 독립을 지지하는 현지 매체가 보도하면서 논란이 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