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캣츠걸 추정' 차지연, 실제 성격? "술자리도 힘들고 명품도 몰라"

입력 2016-01-18 10:12:22 | 수정 2016-01-18 11:18:07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캣츠걸 추정' 차지연 / 카르멘 포스터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캣츠걸 추정' 차지연 / 카르멘 포스터


'복면가왕 캣츠걸 추정' 차지연

'복면가왕'의 캣츠걸로 추정되는 뮤지컬 배우 차지연의 과거 인터뷰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차지연은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차지연은 "다들 '참 재미없게 사는 사람'이래요. 술을 전혀 안 마시니까 술자리도 힘들고 명품도 잘 모르니 제가 좋아하는 브랜드 세일 할 때만 쇼핑하거든요"라고 털어놨다.

이어 "전 그냥 혼자 심야영화 보고 혼자 산 타러 다니고 혼자 음악 들으면서 뛰고 걷고 운동하는 걸 좋아해요. 누군가랑 같이한다면 친동생 아니면 노영채라는 가수 겸 오랜 친구랑 함께 해요. 그 친구에게는 정말 모든 걸 털어놓죠"라고 덧붙였다.

또 그는 "아무튼 주위 사람들은 '너는 도대체 무슨 재미로 사냐고' 많이 그러네요"라고 말했다.

한편 MBC '일밤-복면가왕'에서 캣츠걸은 5연승을 달성하며 21대 복면가왕에 등극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