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캣츠걸 추정' 차지연, 실제 성격? "술자리도 힘들고 명품도 몰라"

입력 2016-01-18 10:12:22 | 수정 2016-01-18 11:18:07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캣츠걸 추정' 차지연 / 카르멘 포스터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캣츠걸 추정' 차지연 / 카르멘 포스터


'복면가왕 캣츠걸 추정' 차지연

'복면가왕'의 캣츠걸로 추정되는 뮤지컬 배우 차지연의 과거 인터뷰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차지연은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차지연은 "다들 '참 재미없게 사는 사람'이래요. 술을 전혀 안 마시니까 술자리도 힘들고 명품도 잘 모르니 제가 좋아하는 브랜드 세일 할 때만 쇼핑하거든요"라고 털어놨다.

이어 "전 그냥 혼자 심야영화 보고 혼자 산 타러 다니고 혼자 음악 들으면서 뛰고 걷고 운동하는 걸 좋아해요. 누군가랑 같이한다면 친동생 아니면 노영채라는 가수 겸 오랜 친구랑 함께 해요. 그 친구에게는 정말 모든 걸 털어놓죠"라고 덧붙였다.

또 그는 "아무튼 주위 사람들은 '너는 도대체 무슨 재미로 사냐고' 많이 그러네요"라고 말했다.

한편 MBC '일밤-복면가왕'에서 캣츠걸은 5연승을 달성하며 21대 복면가왕에 등극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