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동주' 이준익 감독 "강하늘·박정민 캐스팅, 황정민이 추천"

입력 2016-01-18 11:47:13 | 수정 2016-01-18 11:47:1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영화 동주 제작보고회 강하늘 박정민 이준익

영화 '동주'의 이준익 감독이 강하늘과 박정민을 캐스팅 하게 된 비화를 밝혔다.

18일 메가박스 동대문에서는 이준익 감독과 배우 강하늘 박정민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동주'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이준익 감독은 캐스팅 배경에 대해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황정민씨를 만났는데 대뜸 '영화 '동주' 준비하고 있지?'냐고 묻더니 강하늘과 박정민을 추천하더라"며 "깨끗하고 맑은 청년의 모습이 있는 윤동주 캐릭터는 하늘이가 딱 이라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박정민에 대해서는 "영화 '신촌 좀비 만화'에서 박정민을 보고 깜짝 놀랐다. 이전 '전설의 주먹'에서 봤던 모습과는 완전히 다르더라. 연기력이 대단한 친구다. 그 매력에 빠져서 캐스팅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강하늘, 박정민 주연의 '동주'는 이름도, 언어도, 꿈도 모든 것이 허락되지 않았던 일제 시대, 시인을 꿈꾸는 청년 동주와 신념을 위해 거침없이 행동하는 사촌 몽규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오는 2월 18일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