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택배 크로스' 터졌다…기성용, 리그 첫 도움에 스완지 승

입력 2016-01-19 07:21:02 | 수정 2016-01-19 07:43:02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성용 /스완지시티 홈페이지기사 이미지 보기

기성용 /스완지시티 홈페이지


기성용 1도움 스완지시티 1-0 승리

'살림꾼' 기성용이 또 팀을 살렸다.

스완지시티는 19일(한국시간) 영국 웨일스의 리버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5-2016 리그 22라운드 왓퍼드와의 홈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기성용은 전반 27분 오른쪽 측면에서 크로스를 올렸고 이 공을 애슐리 윌리엄스가 문전에서 헤딩, 결승골을 만들었다. 이번 승리로 강등권 위기에 놓였던 스완지시티는 기성용 덕을 톡톡히 봤다. 기성용은 후반 42분 교체돼나갈 때까지 왕성한 활동량을 보였다.

스완지시티는 기성용의 순도 높은 도움에 힘입어 5승7무11패(승점 22)를 기록, 순위도 18위에서 17위로 한계단 뛰어올랐다.

한편, 스완지시티는 귀돌린(61) 전 이탈리아 세리에A 우디네세 칼초 감독을 새 사령탑으로 임명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