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시우민, 아육대 녹화 도중 부상…"줄줄이 부상 아육대, 계속 해야하나?"

입력 2016-01-19 18:57:08 | 수정 2016-01-19 18:57:08
글자축소 글자확대
시우민 아육대 녹화 도중 부상 시우민 아육대 녹화 도중 부상/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시우민 아육대 녹화 도중 부상 시우민 아육대 녹화 도중 부상/사진=한경DB


시우민 아육대 녹화 도중 부상

엑소의 멤버 시우민이 아육대 녹화 도중 부상을 입었다.

시우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 관계자는 19일 오후 "시우민이 오른쪽 무릎에 타박상을 입었으나 다행히 뼈에는 이상이 없다는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시우민은 현재 보호를 위해 반깁스한 상태다. 향후 일정에 대해서는 회복 상태를 체크해서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엑소 시우민, ’아육대’ 촬영 중 부상 ”무릎 타박상..뼈 이상無”이날 오후 시우민은 경기도 고양시 고양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아육대' 풋살대회에서 활약하던 중 상대 선수와 부딪혀 발목 부상을 입었다.

특히 이 과정에서 시우민은 동료 가수들의 부축으로 간신히 경기장을 빠져나왔으며 매니저와 함께 병원을 찾은 것으로 알려져 팬들의 걱정을 더하고 있다.

이에 일부 팬들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경기장에 의료진 하나 없었다"며 '아육대' 제작진의 준비 부족을 비난했다. 다만 이와 관련, MBC 제작진은 의료진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시우민이 이번에 부상당한 ‘아육대’는 이전부터 매번 크고 작은 부상자들이 발생해 아이돌 팬들의 원성을 사 온 바 있다.

첫 회부터 샤이니의 민호와 종현을 시작으로 인피니트의 성열과 우현, 제국의아이들의 동주, 틴탑의 창조 등 많은 아이돌 멤버들이 부상을 입었다.

촬영중 입은 아이돌의 부상은 가수로서의 활동에도 영향을 미칠 수 밖에 없다. 인피니트의 우현은 어깨 인대 파열로 '라스트 로미오(Last Romeo)' 활동 기간 중 왼쪽 팔 안무를 포기해야 했고, 엑소 전 멤버 타오는 발목 부상을 당해 활동에 장기간 참여하지 못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