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철희, 더민주 입당 하고는 "국회의원이 목표는 아냐" 무슨 뜻?

입력 2016-01-20 17:33:16 | 수정 2016-01-20 17:33: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철희 더민주 입당 /JTBC '썰전'기사 이미지 보기

이철희 더민주 입당 /JTBC '썰전'


이철희 소장, 더민주 입당

이철희 두문정치연구소장이 20일 더불어민주당에 공식 입당했다.

이철희 소장은 이날 발표한 '입당의 변'을 통해 속내를 드러냈다. 이 소장은 글에서 "고민이 적지 않았습니다. 방송인으로 어렵게 일궈낸 성과를 뒤로 하는 것도 솔직히 아까웠고, 제가 정치를 한다고 해서 정치가 바뀔지, 제가 비판했던 만큼 정치를 잘 할 수 있을지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철희 소장은 "아주 건방진 얘기지만, 국회의원이 목표는 아니"라며 "될지 안 될지 모르지만, 길을 지나가다 우연히 마주친 시민이 고생한다고 아메리카노 한 잔 사 주며 더 잘하라고 격려 하는 그런 국회의원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또 "밖에서 본 더민주는 참 부족하고 부실하고 부유하는 정당이었다. 더불어민주당이 누구의, 어느 계파의 정당이 아니라 사회경제적 약자의 편을 드는 든든한 버팀목으로 바뀌기를, 그 속에 제 역할이 있기를 소망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소장은 "'저 놈도 정치판에 들어가더니 다른 게 없다'는 소리만은 듣지 않도록 자계하고, 또 자계하겠습니다. 못난 놈이 될지언정 나쁜 놈은 되지 않겠습니다. 핫(hot)하게 붙어보고, 지면 쿨(cool)하게 사라지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