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승기 '나 군대간다' 발표…'30살 이등병' 된다

입력 2016-01-21 13:18:58 | 수정 2016-10-26 23:16: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승기. 사진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이승기. 사진 변성현 기자


이승기 '나 군대간다'

이승기가 신곡 '나 군대간다'를 발표하고 정말로 군대에 간다.

오는 2월 1일 입대를 앞둔 이승기는 21일 신곡 '나 군대간다'를 발매, 팬들에게 마지막 선물을 남겼다.

이승기는 "그동안 너무나 과분한 사랑을 받은 것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진짜 사나이가 되어 돌아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승기는 "입영통지서가 언제 나올지 몰라 그동안 군 입대 준비를 마음 속으로만 하고 있었다"며 "모두에게 인사드리지 못하는 미안함을 '나 군대간다'라는 노래에 담았다"고 덧붙였다.

이승기는 '나 군대간다'가 모든 예비 국군장병들과 그들의 가족, 친구들이 함께 공감할 수 있는 노래가 되면 좋겠다는 속내를 밝히기도 했다.

이승기의 신곡 '나 군대간다'는 '결혼해줄래', '아직 못다한 이야기', '그리고 안녕' 등 이승기와 많은 작업을 함께한 프로듀서 김도훈의 작품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