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잭 블랙 '무한도전' 출연…소감 들어보니?

입력 2016-01-22 01:38:32 | 수정 2016-01-22 01:38:32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잭 블랙 무한도전 촬영 현장의 에피소드가 화제다.

잭 블랙 무한도전이 이처럼 빅이슈인 까닭은 영화 '쿵푸팬더 3'에서 주인공 포의 목소리를 연기하는 잭 블랙이 무한도전에서 ‘긍정적 에너지’를 발산했기 때문.

잭 블랙은 영화 홍보차 방한해 21일 여의도 콘래드서울 호텔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포를 연기할 때 중점을 둔 부분에 대해 "영원한 젊음의 상징"이라며 "저의 사춘기를 생각하며 연기했다"고 말했다.

'쿵푸팬더 3'는 용의 전사가 된 포가 이제는 사부가 돼 새롭게 등장한 악당 카이를 물리치는 내용을 그리고 있다.

그래서였을까. 그는 무한도전 출연 배경에 대해 ‘전사적 이미지’를 강조했다. 잭 블랙은 MBC TV '무한도전'에 출연한 것과 관련, "무한보다 큰 숫자 없으니 이보다 더 큰 도전은 없을 것이다. 그저 생존만 했으면 좋겠다. 용감한 전사로서 무한도전에 동참하겠다"고 강한 도전 의지를 피력했다.

한편 그가 무한도전에서 어떤 역할을 했는지는 헌재 비밀에 감춰지고 있다. 다만 현장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보이며, 기존의 할리우드 배우들과는 또 다른 모습을 선보였다는 후문.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