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후배 폭행' 사재혁 구속영장…무슨 일?

입력 2016-01-22 02:14:06 | 수정 2016-01-22 02:14:18
글자축소 글자확대
후배 폭행 사재혁 구속영장 /사진=YTN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후배 폭행 사재혁 구속영장 /사진=YTN 방송화면


올림픽 역도 스타 사재혁(제주특별자치도청·31)이 후배를 폭행한 협의로 경찰에 구속됐다.

강원 춘천경찰서는 지난달 31일 오후 11시쯤 춘천시 근화동의 한 호프집에서 후배들과 술을 마시던 중 합석한 후배 황우만을 폭행한 혐의(상해 등)로 사재혁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은 사재혁이 선배라는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상해를 입힌 점과 역도스타로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점, 황우만의 가족들이 사재혁의 처벌을 강력히 원하는 점 등을 고려해 구속영장 신청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사재혁의 구속 여부는 빠르면 이번 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거쳐 결정될 전망이다.

사재혁은 황우만이 지난해 초 태릉선수촌 합숙 당시 자신에게 맞은 일을 소문내고 다닌다는 이유로 호프집 밖으로 불러내 주먹과 발로 얼굴과 몸통을 수차례 때려 광대뼈 부근이 함몰되는 등 전치 6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대한역도연맹은 지난 4일 선수위원회를 열고 사재혁에게 `선수 자격정지 10년`의 중징계를 내려 사실상 퇴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