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백종원의 3대천왕' EXID 하니, MC 발탁 "토요일 먹요정 노린다"

입력 2016-01-22 13:15:51 | 수정 2016-01-22 13:15:51
글자축소 글자확대
백종원 3대천왕 하니 /SBS기사 이미지 보기

백종원 3대천왕 하니 /SBS


백종원 3대천왕 하니, MC 발탁

EXID 하니가 SBS '백종원의 3대 천왕‘ 새 MC로 합류한다.

하니는 최근 진행된 ‘백종원의 3대 천왕’ 녹화에 참여해 성공적인 MC 신고식을 마쳤다.

앞서 하니는 ‘족발’ 편 게스트로 등장해 ‘하니 형’다운 털털한 먹방과 풍부한 표정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바 있다.

제작진은 “젊은 여성 시청자들의 입맛을 대표하는 MC가 필요했다”며 “하니는 이를 잘 표현할 수 있는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무엇보다 내숭 없이 먹방을 즐기면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핫스타를 찾다보니 하니가 가장 적격이었다”고 밝혔다.

실제로 하니는 MC 첫 녹화에서 김준현을 능가하는 먹방과 ‘백설명’ 백종원에 버금가는 풍부한 맛 표현력으로 녹화장을 휘어잡았다. 급기야 김준현은 “이러다 내 자리 사라지는 거 아니냐, 난 ‘3대 천왕’ 좋아한다”며 불안해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니의 합류로 4MC 체제가 된 ‘백종원의 3대 천왕’은 30일(토)부터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10분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