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희열의스케치북’ VOS, 4년만의 만남 "마음의 문 닫았었는데…"

입력 2016-01-23 10:42:01 | 수정 2016-01-23 10:42:4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유희열의스케치북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유희열의스케치북



‘유희열의 스케치북’ VOS가 재결합에 성공한 사연을 공개했다.

23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최근 재결합에 성공한 VOS(박지헌 김경록 최현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 최현준은 VOS 재결합에 대해 “막내 김경록이 형들을 유혹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김경록은 “싸울 땐 싸우고 욕할 땐 욕하더라도 일단 만나서 하자. 이거 설득하는 데만 4년이 걸렸다”라고 털어놨다.

박지헌은 “최현준이 마음의 문을 닫았었다”라며 “나도 그걸 알고 있었다”라 말했다. 또 박지헌은 “최근 녹음하면서 한 얘기가 ‘우리가 이렇게 행복하게 녹음한 적 있었나?’라는 것이다. 알고 나서 하니까 얼마나 즐겁고 행복한지를 다시 알게 됐다”라며 재결합 소감을 고백했다.

한편 이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박지헌은 넷째를 출산했다는 소식을 밝혔다. 박지헌은 공백기간 동안 삶과 가족에 집중했다며 “이제 막 돌이 지났다”라고 전했다.

이어 박지헌은 “꼭 다섯째를 계획 중인지를 물으신다. 아내가 다섯째를 계획 중이다. 원한다. 아내를 아시는 분들은 말려 달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유희열은 “놀라운 집중력에 깜짝 놀랐다”고 감탄해 ‘유희열의 스케치북’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